CHURKEY.NET

추억

내가 오래동안 살았던 집

작성자 churkey 날짜 Nov 15, 2018 조회 7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북아현동

 

사진에는 아쉽게도 안나왔지만 우측첫집 바로 밑에집같다

당시에는 비만오면 지붕에 비가새서 형이랑 천장올라가서 비닐덮어주고했는데

지금은 재개발로 골목길까지 싹다밀린걸보면 왠지 서글프다

나이가 들어서 그런가 

TAG •
?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